-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5/12 17:49:04
Name   성수
Subject   전화회담에서 한일 정부가 밝힌 것이 다르다고 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총리가 전화 회담을 했는데 그 내용에 대해 양국 발표에 미묘한 차이가 있다고 합니다.

위안부 문제의 한일합의에 관한 것인데, 

일본정부 발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합의에 대해 신중한 의견을 가진 사람이 있다고 설명했다고 했고,

한국정부 발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한일합의는 정서상 받아들이지 못하는 국민들이 많다고 설명했다고 합니다.

영상에서 미묘한 차이가 있다고 나오지만 이 정도의 차이는 완전히 다른 내용이라고 생각하는데

한 이야기를 가지고 이렇게 차이가 날 수 있나 싶습니다. 아무래도 두가지 이야기를 다 했는데 어떤 것을 중점적으로 발표한 것이 아닌가 싶은..



서연아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2
일본애들이 듣기좋게 번역했겠죠...문재인대통령의 한국말을 했을테니
하와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4
뭐 크게 다른 것 같지는 않네요.
문대통령도 반대한다 라는 극단적 용어를 쓴건 아니죠.
마스터충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4
사실 이런 거야 뭐 외교관계에서 흔하게 나오는 일이라... 크크
문서로 정해지는 게 아닌한 아전인수야 패시브로 돌아가겠죠.
설명충등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5
임진왜란 전 쓰시마 영주의 줄타기 번역을 현대에서 다시 볼 줄이야...!
아이지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5
그만두라는 것을 지금은 곤란하다라고 번역하는게 외교니깐요
imag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7:58
굳이 두가지 이야기할 부분이 있나요? 그냥 알아듣는 쪽이 초월번역을 한 거겠죠;
성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01
사실 글자 수가 250자 제한이라 아무 말 썼습니다
Q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02
슬램덩크급의 갓 번역이아니니깐 뭐... 자기입맛대로 번역했겠죠....ㅠ
빨간 우체통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07
강창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안 되면 파기..10억 엔 돌려줘도 돼"

http://v.media.daum.net/v/20170512113505288

강창일 더민주 의원이 해당 주제에 대해 인터뷰한 내용을 보면 어느정도 유추할 수 있을 듯 하네요.

(수정 추가해서)

우리 입장에서는
-
"모든 협정이나 조약까지도 재협상 내지 파기가 가능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는 "(한일 합의는) 기본적으로 아주 잘못됐다"며 "지난해 그냥 얼렁뚱땅하면서 밀실에서 야합하듯이 위안부 합의를 발표했다. 국민과 나라의 체면을 손상한 사건으로 본다"고 지적했습니다.

"소녀상 철거 합의 노력, '불가역적인'이라는 용어, 정부가 위안부 문제를 떠들지 않겠다고 한 것 등은 있을 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공식 사죄는 어느 정도 됐다고 보지만 완전한 사죄가 아니다"라며 "자꾸 사족을 달아서 하지 말라는 얘기다. (일본이) 할머니들에게 10억 엔 준 것을 배상금이나 보상금이라고 인정하지 않고 위로금이라고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배상금 10억 엔도 '돈 가지고 할머니들 명예를 팔아먹은 게 됐으니 돌려주겠다'고 할 수 있다"

"정부 차원의 위안부 백서 추진은 아주 잘못됐다. (이전 정부가) 한일 합의 합리화를 위해 꼼수를 부린다"며 "역사위원회 위원장 명의로 여성가족부와 교육부에 백서 가처분 중재를 사흘 전에 요청했다"
-
이 부분들이 눈에 들어 올 테고


-
다만 강 의원은 "파기는 (한일관계를) 더 경색화할 것"이라며 "합의 중에 좋은 부분은 수용하고 잘못된 부분은 다시 고쳐나가는 지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합의에서) '미래의 역사를 지켜가면서 미래 지향적인 관계로 나가겠다'라든가 일단 사죄를 한 것은 좋다고 본다"

"(일본의) 공식 사죄는 어느 정도 됐다고 보지만 ...

"재협상은 시간이 걸릴 것이다. 경제, 과거사, 북핵 문제도 있으니 각각 주제별로 양국이 접근해야 한다"

"박근혜 정부 때 한일관계를 비정상적으로 만들어서 지금 정상화해나가는 과정"

-
일본 입장에서는 이 부분들이 눈에 들어오면서 신중하다고 말하는 거겠죠.
일본은 지금껏 문재인에 대해 극렬한 반일 감정을 가진 지도자라는 식으로 평가해 왔으니까요.
언어물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13
서로 모순되지는 않네요.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15
원래 외교적 수사라는 게 양쪽이 서로 좋을대로 해석하는 거라서.... 계약서에 정확하게 항목과 조항별로 세분화시켜서 부속각서까지 체결해야..그제서야 실질적 이득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
복타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16
양측 대표가 직접 만나 회담하고 공식문서화해도 서로 다르게 해석하는 세상인데...
전화통화로 이야기나눈거야 뭐
장경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19
같은게 더 이상할 듯 억양도 다를 것이고
Ahr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21
뭐 우리나라에선 불가역적이란 표현으로 헛지거리한적도 있는걸요 크크
Rein_11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2 18:39
자기 좋은대로 해석한듯..
그동안 문통의 스탠스를 보면 우리는 대변인말대로 말했다고 보는게 타당할거 같습니다.
페마나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5/13 00:52
어차피 외교적 단어를 썼을 테고
그 외교적 단어를 서로 국민에게 좀 더 공감되고 분란이 안되게 발표했을 테죠.
하지만 당사자들은 대충 어떤맥락인지 알고 있을테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453
공지 임시공지 2017.5.5. release [1] 유스티스 17/03/23 5374
공지 선거 게시판의 글 삭제/벌점 처리에 대한 공지입니다. OrBef 16/03/27 12351
공지 댓글잠금 [공지] 선거 게시판을 엽니다. 항즐이 12/11/23 17569
공지 댓글잠금 [주의] 신문 기사는 링크만 가능 합니다. [2] 진성 12/12/11 19294
3859 도망 못간 사람과 잡힐 예정인 사람과 도망간 사람 [11] 만우3674 17/05/13 3674
3858 라면먹고갈래? [7] 로즈마리3705 17/05/13 3705
3857 친문 패권 근황 [28] 길갈5986 17/05/13 5986
3856 전남 . 경남 각 도지사의 마지막행보 . 마지막모습 [3] Croove3197 17/05/13 3197
3855 은수미 전 의원이 공약을 실행중입니다. [29] 김티모6302 17/05/13 6302
3854 다음 뉴스 리플에 댓댓글을 달은 문재인 대통령 [49] 어리버리7612 17/05/13 7612
3853 다당구도 어떻게 보셨습니까 [19] 사르트르3321 17/05/13 3321
3852 문재인, 이낙연 때문에 고생하는 가족들 [29] 냥냥슈퍼6421 17/05/13 6421
3851 현 중3부터 수능을 절대평가로 바꾼다고 합니다. [254] 채연7533 17/05/13 7533
3850 아닙니다. 여러분은 저를 지켜주셔야 합니다. [96] ArcanumToss7456 17/05/13 7456
3849 댓글잠금 퇴근을 했더니소환진이 열렸더라 [121] 지민8765 17/05/13 8765
3848 19대 대통령 선거 투표사무원 후기 [27] snobbism4107 17/05/13 4107
3847 문재인의 공약 행보 - 5.18 행진곡 제창 [16] Queie4418 17/05/12 4418
3845 정의당 유감.... [68] tannenbaum8568 17/05/12 8568
3844 문준용 채널A 단독 인터뷰 [71] 냥냥슈퍼9825 17/05/12 9825
3843 KBS공영방송 노조. 문재인 대통령 규탄 성명 [108] 냥냥슈퍼10364 17/05/12 10364
3842 국정교과서가 폐지되었습니다. [34] 보통블빠5629 17/05/12 5629
3841 전화회담에서 한일 정부가 밝힌 것이 다르다고 합니다. [16] 성수6565 17/05/12 656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